우리 가족의 여행 이야기 한 곳에 모아봅니다.

Category
(2006-10-19 05:06:43)
06korea_027.jpg (176.9 KB), Download : 31
진주 남강에서

동생네 엄니 뫼시고 갔다가

삼천포 시장의 팔딱이는 정겨운 생선들 만나고

창원서 와 준 친구네 부부와 식사를 하면서 담은

진주 남강...

 

 

 

 

<위로의 그분>

 

하나님께서는
'불가능합니다'라고 하면
'모든 것이 가능하다'(눅 18:27)라고 하십니다.

'너무 지쳤어요' 라고 하면
'내가 너를 쉬게 하리라'(마 11:28-30)라고 하십니다.

'아무도 나를 사랑하지 않아요' 라고 하면
'내가 너를 사랑하리라'(요 13:1, 요15:9)라고 하십니다.

'더 이상 못해요' 라고 하면
'내 은혜가 네게 족하리라' (고후 12:9)라고 하십니다.

'앞이 캄캄해요' 라고 하면
'내가 너의 발을 인도하리라'(잠 3:5-6)라고 하십니다.

'그것은 가치가 없어요' 라고 하면
'합력하여 선을 이루는 가치가 있다'(롬 8:28)라고 하십니다.

'저는 제 자신을 용서 못해요' 라고 하면
'내가 너를 용서하리라'(요일 1:9, 롬 8:1)라고 하십니다.

'너무 힘들어서 헤쳐나갈 수 없어요' 라고 하면
'네 모든 필요를 채우마'(빌 4:19)라고 하십니다.

'저는 항상 걱정이 많고 좌절해요' 라고 하면
'너의 염려를 내게 맡기라'(벧전 5:7)라고 하십니다.

'너무 외로워요' 라고 하면
'내가 너를 떠나지 않고 버리지도 않으리라'(히 3:5)라고 하십니다


 


   애교쟁이 삼순양...

2006/10/19

   풍성한 결실의 가을-한국-

2006/10/18
   
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LN

 호와께서 너의 출입을 지금부터 영원까지 지키시리로다
The Lord will watch over your coming and going both now and forevermore.(Psalms 121:8)